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dlpul
소아마비,자폐아,간질,중증 심신장애 등 낫을 수 있어요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Notice

Recent Comment

Recent Trackback

Archive

2020. 3. 10. 15:28 4 . 소아마비 교정

중국 코로나바이러스 진원지 논란 "중국인가? 미국인가?"

  • 기자명 류경완 KIPF 공동대표
  • 승인 2020.03.09 15:55
  • 댓글 0

바로가기 복사하기 본문 글씨 줄이기 본문 글씨 키우기

SNS 기사보내기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으)로 기사보내기 카카오스토리(으)로 기사보내기 URL복사(으)로 기사보내기 이메일(으)로 기사보내기 다른 공유 찾기 기사스크랩하기

류경완의 국제평화뉴스 20.03.09(395)

 

ㆍ 중국 코로나바이러스 진원지 논란 "중국인가? 미국인가?"
ㆍ 전 미 심리전 담당관 스코트 베넷, 코로나바이러스 "미국 심리전 일환일 듯“
ㆍ 미군이 한국으로 파견한 의료진, 일반적 의사들이 아니다.

1. 중국 코로나바이러스 충격 업데이트, 바이러스 진원지는 미국인가?


1) 중국 연구자들, 바이러스가 중국 이외 지역에서 발생·유입 결론


- 4개 대륙 12개 국가에서 입수한 거의 100개 게놈 데이터와 감염 출처, 중국 전역 바이러스 변이의 확산 경로 분석
- 바이러스 발생, 우한에서 열린 세계군인체육대회 직후인 11월 시작
- 상하이 푸단대학 션이 교수 "정보기관을 포함한 세계 학자들, 바이러스의 기원 추적 중"
(중국 연구진 "코로나19, 실험실 아닌 자연에서 생겼을 것" <글로벌타임스>)

 

2) 일본 아사히 2월 보도
- 바이러스, 중국이 아닌 미국에서 발생, 사망 원인이 인플루엔자 탓으로 돌려지는 14,000명 미국인 중 일부 또는 다수가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해 사망·은폐했을 가능성

 

3) 대만 바이러스학자, 바이러스가 미국에서 유래됐음을 암시
- 대만에서의 감염, 미국에서 온 바이러스가 원인
- 미국만이 전 세계 5개의 알려진 바이러스 변종 보유, 중국과 기타 국가들은 하나의 변종만 존재

 

4) 이란과 이탈리아 바이러스 게놈은 중국과 달라, 다른 곳에서 유입

 

▲ 전 미군 심리전 담당관 스코트 베넷 [사진 : Press TV 캡처]

원본동영상 연결 : 코로나 바이러스는 미 심리전 일환

불러오는 중입니다...

2. 전 미군 심리전 담당관 스코트 베넷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는 "아마도 미국이 중국 경제시장에 공포와 공황과 위협을 확산시키기 위해 시작한, 실제 신체질환과 조율된 조작된 심리전 작전일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는 그 목적이 중국을 고립시키고, 페르시아만에서의 중국-러시아-이란 경제·군사 동맹을 저지하며, 터키와 사우디, 이스라엘 시온주의 국가로부터 시리아를 지키기 위한 그들의 결속력을 파괴...서구의 착취를 위해 이 동맹을 깨뜨릴 수 있는 혼란을 일으키는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그는 "가장 안전한 최선의 설명은 공황적 협박과 '면역 백신 개발'의 문을 열기 위해 고안된 심리전으로 보이며, 이는 사실상 득보다 해를 끼칠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또 "서구와 미국 딥스테이트는 이윤과 착취를 목적으로 인체에 더 많은 해를 끼치고 암을 유발하는 백신을 생산하는 많은 대형 제약회사들로 넘쳐난다는 것을 기억하라"고 덧붙였습니다.

 

"그래서 코로나바이러스는 많은 연기를 내뿜고 있지만 실제 화재는 없고, 전통적인 독감이나 질병으로 죽는 사람들의 수는 실제로 코로나바이러스를 설명해주는 실마리가 된다"고 그는 말했습니다. 또 "따라서 이는 세계에서 큰 경제·정치적 소요를 일으킬 수 있는 것이지만, 그런 점에서 정보전쟁과 심리작전으로 갈수록 표적이 되고 있는 이란과 같은 국가들에서 무시되고 고립되어 정치적 사회적 소요를 일으키지 않도록 해야 한다"고 관측했습니다.


☞ 스코트 베넷 "지금은 물론 코로나바이러스에 모든 예방조치를 취해야 할 때이지만, 과민반응해서는 안 된다. 정보전의 관점이라는 렌즈를 통해 이해하는 것이 더 안전"

 

3. CIA의 전 대테러 전문가이자 군사정보관 필립 지랄디는 "코로나바이러스는 돌연변이를 통해 자연적으로 발생한 것이 아니라 실험실에서, 아마도 생물학 전쟁 기제로 만들어졌을 수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중국의 성장하는 경제와 군사력을 약화시키기 위해 워싱턴이 만들어 뿌렸을 가능성을 제기한 것입니다. 그는 이란 핵프로그램 연구에 쓰이는 수천 대의 컴퓨터 제어 및 운영체제에 '스턱스넷' 바이러스 공격을 가한 2005~09년 미국과 이스라엘의 행동을 전례로 들었습니다.

 

그는 "미국이 한때 광범위한 생물무기연구소가 있었던 포트 데트릭의 잔존 시설에서 코로나바이러스를 만들었을 가능성을 고려한다면, 이스라엘이 이 프로젝트의 파트너일 가능성이 높다. 바이러스와 치료제가 동시에 개발되었을 것이기에, 이스라엘 과학자들이 바이러스 개발을 도우면서 어떻게 백신 개발 성공을 그토록 신속하게 발표했는지 설명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스라엘 과학자들은 코로나바이러스 백신 개발에 근접했고, 90일 내에 가능할 것이라고 밝힌 바 있습니다.

 

4. 미국이 중국과 이란을 강타한 Covid-2019 발발의 주범일 수 있으며, 이 바이러스가 결국에는 뿌린 자들에게 되돌아갈 것이라고 이란혁명수비대 살라미 사령관이 밝혔습니다. 그는 "이 바이러스는 미국에 의한 생물학적 공격의 산물일 가능성이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그는 이란이 바이러스와 "싸울 것"이라고 맹세하고, 워싱턴이 실제로 발발에 책임이 있을 경우 질병은 미국으로 돌아갈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이러한 음모론이 한동안 유통되어 왔지만 그것이 진실일 것이라는 공식적인 증거는 아직 없습니다.

 

5. 미 국방장관과 합참의장이 주한미군에 의료진과 함께 의료 장비와 물자를 보내고, 물자 지원에서 우선순위를 두겠다고 밝혔습니다. 그는 폐렴 확산세에 따라 한국과 이탈리아 주둔 미군기지는 출입 통제 조치를 취했으며, 인도·태평양 사령부와 중부사령부 책임구역 내에는 여행 제한 명령을 내렸다고 밝혔습니다.

 

미군이 한국으로 파견하는 의료진이 일반적인 의사들이 아니라는 주장도 나왔습니다. 동아일보는 "이들은 캠프 험프리 등을 중심으로 주한미군 기지 곳곳에 배치될 예정이며, 백신 연구도 함께 진행할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60~70명 규모인 미군 의료진은 주한미군의 검사를 마친 뒤 한국에 머물며 양성반응 샘플을 수집해 백신 연구개발용으로 사용할 예정이라고 신문은 전했습니다.

 

이들은 미 육군 의학연구 및 개발사령부(USARMDC) 소속이라고 신문은 전했습니다. 미군에서 유일하게 BSL-4 연구시설을 보유한 육군전염병연구소(USAMRIID)가 이곳의 지휘를 받습니다. 연구소는 포트 데트릭에 사령부와 함께 있고, 이 연구소 인력이 현지에 파견될 때는 심각한 전염병이 급속히 확산될 때가 대부분입니다. 미 국방부는 1949년부터 생물학 무기 개발과 대응 역량을 개발해 온 이 연구소에 새로 발견된 병원체의 치료제와 백신 개발을 맡겼습니다. <뉴데일리>


☞ 미 포트 데트릭 생물학전무기연구소 2019년 9월 전면 폐쇄
☞ 미 육군, 한국 병력 이동 제한...모든 장병·가족에 이동 중단 지시
☞ 평택 미군기지서 첫 '코로나19' 확진…한국인 노동자
☞ WHO 사무총장 "한국, 코로나19와의 싸움서 진전"

'4 . 소아마비 교정' 카테고리의 다른 글

분노 분출 ????  (0) 2020.03.14
부분인정 , 본질은폐  (0) 2020.03.10
펌 : 코로나 진원지 논란  (0) 2020.03.10
펌 :코로나19’ 감염병 돌아보기  (0) 2020.03.10
코로나, 하나씩 풀리는 의문들  (0) 2020.03.09
200307 외무성 담화  (0) 2020.03.07
posted by 사용자 dlpul

댓글을 달아 주세요